PREZENT

반응형

우리나라 최고의 MC 유재석 씨가 유 퀴즈에서 청년 문간 이문수 신부에게 약속했던 후원금을 기부하였다는 소식입니다.  청년 밥상이라는 문간을 운영하는 이문수 신부가 SNS를 통해 "소중히 사용하겠습니다"라고 글을 올려 유재석 씨가 한 약속을 지켰음을 알려 왔습니다.

 

지난 4월 21일 방송된 예능 '유 퀴즈 온 더 블록'에는 청년 밥상 '청년 문간'을 운영하고 있는 이문수 신부가 출연했었습니다.

청년들을 위한 식당을 운영하는 '청년문간'은 4월 26일 공식 SNS를 통해서 '유재석 님께서 청년 문간을 위해 5,000만 원을 기부해주셨습니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라며 유재석의 기부 소식을 올리셨습니다.

신부님은 '유퀴즈' 방송에 출연하셔서 그는 밥집 사장이 된 계기를 묻자 '2015년 무더운 여름에 서울에 있는 고시원에서 생활하던 청년이 생활고에 지병과 함께 굶주림으로 세상을 떠난 일이 있었다'며 '그 뉴스를 보고 어느 수녀님께서 청년들이 편안한 마음으로 식사할 수 있는 식당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하시고 저에게 식당 운영을 제안해서 그날 저녁에 제가 살고 있는 수도원에 이야기했더니 좋은 생각이라고 하더니 저보고 하라고 해서 우여곡절 끝에 제가 하게 됐다'라고 설명하셨습니다.

 

청년문간은 김치찌개 하나만 팔고 있고 돈이 없는 청년들이 부담 없이 음식을 먹기를 바라는 마음에 가격은 3000원으로 정하고 지금까지 운영하고 있다고 하십니다. 무료가 되면 청년들이 자립의 의지를 갖지 않게 되는 경우가 많고, 무료기 때문에 미안한 마음을 가지고 오지 않는 청년도 있을 거라며 3000원이라는 가격을 받게 된 이유도 알려주셨습니다. 

코로나로 인해 취업은 어렵고 아르바이트 또한 10시 이후에는 할 수 있는 일이 많이 없다 보니 요즘 청년들이 많이 힘든데요. 국민 MC의 선행과 이문수 신부님의 선행은 정말 보기 좋은 거 같습니다.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