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ZENT

에이프릴 멤버 채원이 '이현주 왕따 논란'에 대한 해명을 하였는데요. 이에 대해 네티즌들이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채원은 17일 에이프릴 공식 팬카페 게시판에 "궁금한 사항 알려드리겠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습니다. 채원은 이날 오전 이현주 왕따 논란에 대한 장문의 입장글을 먼저 한번 올렸었는데요.

 

해당 글에서 채원은 "이현주의 주장이 사실이 아님을 낱낱이 밝히고자 글을 쓰게 됐다"며 에이프릴 데뷔 당시부터 있었던 이현주의 불성실한 태도, 무단 외출 등을 폭로했습니다. 그는 또 "이현주를 따돌린 사실은 전혀 없다. 사실이 아닌 말을 사실처럼 퍼뜨려 많은 사람들이 억울하게 고통받고 있습니다. 이제 그만 제자리로 돌려놔달라. 잘못된 방법으로 얻은 인기와 관심은 절대 영원할 수 없습니다. 진실은 밝혀지게 된다"라고 이현주를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하지만 네티즌들은 채원의 일부 주장이 사실과 맞지 않는다며 의문을 제기했습니다. 해당 입장문에서 채원은 이현주가 2015년 8월 25일 음악방송 당일 갑자기 사라졌다가 생방송 직전 돌아와 무례한 걸그룹으로 낙인찍혔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나 해당 날짜에 이현주가 멤버들과 함께 음악방송에 출근하는 영상이 재조명되자 채원은 급히 해명에 나섰습니다.

채원은 현주가 주장했던 김밥사건은 방송 대기 중 차에 김밥과 음식들이 있었는데, 현주가 들어오자마자 냄새가 났는지 표정을 찡그리며 밀폐된 차 안에서 향수를 뿌렸고 뒷자리에 앉은 진술, 예나에게까지 향수가 닿을 정도였으며 다들 현주에게 그만해달라고 얘기했고 그러자 현주가 모든 멤버들에게 언성을 높이며 쏘아붙였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정정할 부분이 있어서 말씀드린다"면서 "2015년 9월 11일 '뮤직뱅크'가 현주가 리허설에 오지 않았던 날입니다. 워낙 오래 전 일이라 일주일 정도만에 일어났던 것으로 생각했으나 저 의상으로 무대를 했던 날이라고 정확히 기억이 나서 정정한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채원의 해명에도 불구하고 각종 의혹이 쏟아졌습니다. 누리꾼들은 채원이 정정한 날짜에 올라온 에이프릴 공식 SNS 사진을 주목했습니다.

해당 사진에서 이현주는 헤어와 메이크업이 돼 있고, 촬영 시간은 오후 5시께입니다. 채원의 주장과는 다소 거리가 있습니다. 채원은 또 다시 해명했지만 입장문을 두고 다양한 의혹이 흘러나오자 2차 해명에 나섰습니다. 그는 "제 입장문에 대해 여러 의문이 제기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저는 모두 답해드릴 수 있으니 말해달라"면서 "지난 몇개월간 많은 고민을 하고 입장문을 올렸습니다. 이제 더는 말을 아끼지 않고 직접 나서겠습니다. 또 다른 의문점이 제기된다면 바로 응하겠다"라고 강조했습니다.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